2.png

개미마을 재정비 프로젝트

Main

경희정

Kyung

구릉지 많은 한국에서 아파트 재개발만이 노후판자촌 재정비의 해결책일까?” 라는 질문에서 프로젝트는 시작된다. 여타 달동네와 달리 홍제동 개미마을은 저층개발만이 가능한 제한으로 인해 개발과 재생사업이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본 프로젝트에서는 취약계층 원주거민을 고려하는 유연한 재정비 패러다임을 제안하고자 한다.

한국에서 일어나는 재개발의 문제점은 크게 1.실주거민의 낮은 재정착률 2.주민생활공동체 파괴 3.정형화된 건축 유형 4.사이트와 주변의 분리로 꼽을 수 있다. 이번, 개미마을 설계에서 위의 문제의 해결 개념을 적립하고 보존과 개발의 유연한 통합을 꾀하였다. 시간과 공간, 그 속에서 삶을 영위하고 있는 사람들의 공동체적 관계망을 존중하고자 하는 이번 설계의 취지에 맞게 색다른 방향성을 제시한다. 재개발로 묶여있는 유예된 개미마을을 재정비함으로써 마을 전체에 긍정적 변화가 흐르기를 기대한다.